검찰, ‘계열사 부당지원 혐의’ 금호아시아나 추가 압수수색

1 주 전 1
금호아시아나 그룹의 계열사 부당지원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그룹 본사를 추가 압수수색했다. 지난해 11월 본사를 압수수색한 지 3개월 만이다.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(부장 김민형)는 23일 서울 종로구 금호아시아나 본사와 금호터미널의 광주 본사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. 검찰은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 회장 등이 내부 지원 방식으로 총수 일가의 그
전체기사 읽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