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명수 “제 불찰로 실망·걱정 끼쳐 다시 한 번 사과”

1 월 전 3
김명수 대법원장이 전국 법원장들이 참석하는 전국법원장회의에서 임성근 전 부산고법 부장판사의 사표 반려를 둘러싸고 사실과 다른 해명한 것에 대해 거듭 사과했다.김 대법원장은 4일 전국법원장회의 인사말을 통해 “최근 저의 불찰로 법원 가족 모두에게 실망과 걱정을 끼쳐드린 점에 대해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”고 밝혔다.김 대법원장은 “올해도 저는 대법원
전체기사 읽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