미국 교수 등 16명 “램지어 논문 철회” 또 성명

1 주 전 1
마크 램지어 미국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의 일본군 ‘위안부’ 논문의 철회를 요구하는 성명이 국제 학술지 쪽에 또 전달됐다. 22일(현지시각) 코언 괌대학 교수를 포함한 16명이 램지어 교수의 위안부 논문을 싣기로 한 <국제법경제리뷰> 편집진에게 성명을 보냈다고 위안부 피해자 인권단체인 ‘배상과 교육을 위한 위안부 행동’(CARE)이 밝혔다. 성명서
전체기사 읽기